생활 속의 길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깨닫는다는 것은
 
이향례 칼럼   기사입력  2021/04/17 [19:35]
▲     © 전남방송

 

무슨 일이든지 이유없이

일어나는 법은 없다.

 

누가 내 앞에 와서 욕을 하는 것은

내가 내 앞에 온 사람에게 잘못해서

 

그런 게 아니라 그 동안 다른 사람에게

잘못한 것이 쌓여서 일어난 일이다.

 

남 탓을 많이 했다거나

화를 많이 낸 것이 쌓여서

 

그런 행동을 더 이상 하면

더 큰 일이 일어날 수

있다는 것을 알려주는 것이다.

 

그것을 알고 자신의 잘못(모순)을 찾아

정리를 하다보면 욕한 상대가 고맙게 느껴진다.

 

내 모순을 하나하나 찾아 알게 되면

상대에게 참으로 부끄럽고

미안한 생각이 들게 된다.

 

그래서 깨닫는다는 것은

내 모순을 찾는 것이요,

수행은 그 모순을 하나씩 정리해 가는 것이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04/17 [19:35]  최종편집: ⓒ 전남방송.com
 
서울시민 21/04/18 [02:31] 수정 삭제  
  선생님의 글은 늘 깨달음이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