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이슈.사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민주당 담양군수 경선후보 A씨, 가짜 학력으로 출발해 유력후보에 올라
지방선거에서 금과중 졸업 기재도 허위 의혹
 
정현택 기자   기사입력  2022/05/04 [10:49]

.고등학교 학력 위조학교장 직인까지 임의 변조의혹..

 

 
 
 
 

A후보와 인터뷰담양공고를 졸업하셨는지? "졸업하지 않았다 중졸과정 검정고시를 보고 전주금암고등학교를 졸업했다"주장

 

 

담양군수 예비후보A씨 학력위조 혐의 현황

구분

정당명

부정학력기재

사용여부

비고

1회지방선거

(1995)

무소속

전남대행정

대학원수료

전남대행정

대학원수료

담양공고

위조졸업장 사용

2회지방선거

(1998)

무소속

금과중 졸업

금과중 졸업

부정사용

3회지방선거

(2002)

무소속

금과중학교 졸업

금과중학교 졸업

부정사용

4회지방선거

(2006)

민주당

미기재

미기재

미사용

가짜 학력 논란이 제기된 A씨는 1993~4년도쯤 전남대최고위과정을 수료하는데 고등학교 졸업증명서가 필요했다. A씨는 자신의 지인 최 모씨를 통해서 졸업증명서를 발급받게 한 후 학교장 직인을 자신의 이름으로 변조하여 이를 사용해 전남대행정대학원 과정을 수료해 군의원을 출마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그 이후 제3회 지방선거까지는 금과중 졸업으로 선거학력으로 사용해 왔으나 최근 그는 본지와의 대담에서 검정고시 출신이라고 밝혔다.

 

담양군수 예비후보인 A씨가 전남대 최고위 과정에 입학하기 위해 학력을 위조했다는 혐의가 제기 됐다.

 

A씨 학력 위조는 담양 모 고등학교 졸업생인 B씨에게 고등학교 졸업장을 발급받아 오게 한 후 그 졸업장의 실물을 이용하여 B씨의 이름을 A씨로 위조하고 학교장 직인까지도 변조해서 사용했다는 충격적인 증언이 나와 사실관계에 따라서는 A씨의 학력 위조가 민주당 담양군수 경선에 변수로 떠오르게 됐다.

 

A씨의 학력 위조 시기는 1993~4년도쯤 전남대학교 최고위과정(전남대행정대학원관리자과정)에 입학하기 위해 지역민 K씨에게 방법을 묻자 K씨는 고등학교 졸업장이 있어야 한다고 조언했다는 것,

 

이 같은 조언에 따라 A씨는 위에서 언급된 B씨가 졸업한 고등학교 졸업장을 발급받아 B씨 이름을 A씨로 기입하고 학교장 직인까지 위조하여 전남대 행정대학원 최고위과정에 입학하게 됐다는 것이다.

 

A씨는 이 과정을 수료한 후 1995년 담양군 군의원 선거에 출마하면서 자신의 경력에 위변조된 학력을 사용해 선거공보물에도 사용됐다그는 지난 2006년도 제4회 지방선거에서는 민주당 옷을 입고 담양군의원에 당선돼 의장까지 역임했고 지역의 다양한 경력을 쌓아 현재 유력한 민주당 군수 경선후보에 이르고 있다.

 

A씨의 거짓 학력은 제1회 지방선거가 열렸던 1995년도부터 시작됐다당시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선거통계시스템에 기재된 그의 최종학력은 전남대학교행정대학원수료로 등록되어 있다그 이후 제2, 3회 지방선거에서는 금과중학교 졸업으로 등록되어 있다.

 

3회 지방선거에서 당선된 그는 제4회 지방선거에서는 어찌된 일인지 학력에 금과중 대신에 무학력자인 미기재로 등록되면서 학력논란은 끊임없이 제기되어 왔다.

 

이러한 가짜 학력논란이 본지에 제기되자 A후보와 면담을 요청하고 입장을 들었다여기서 A후보는 자신은 정상적으로 고교를 졸업했다며 졸업증명서를 확인시켜줬다.” 확인된 A씨의 졸업장은 담양공고가 아닌 전주의 금암고등학교 정보처리학과 졸업증명서였다. A씨의 이러한 주장은 선거판에서 자신을 음해하기 위한 네거티브라고 주장했다.

 

하지만 A씨가 고등학교를 졸업한 시기는 2010. 02. 11자의 졸업년도여서 1993~4년도 전남대최고위 과정을 입학하기 위해 제출한 고교졸업장은 위조된 것일 가능성이 커지면서 논란이 확산되고 있는 상태다.

 

이 같은 공공연한 내용들이 담양지역 사회에 회자되면서 군수 경선후보 사퇴론까지 확산되고 있다현재 A씨의 최종학력은 호남대 경영대학을 2014년도 02.21자로 졸업하고 전남대학교 정책대학원 1년 휴학중이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2/05/04 [10:49]  최종편집: ⓒ 전남방송.com
 
개판오분전 22/05/04 [11:38] 수정 삭제  
  이게 사실이라면 20년 가까이 시민들을 기만한건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2024년 5월 이달의 추천관광지-구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