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그 언니 건들지 마~ 위험해”
'와일드 와일드 퀴즈' 양세찬, 촬영 도중 어머니에게 급 SOS
 
박지희 기자   기사입력  2021/03/23 [14:54]

<사진 제공> ‘와와퀴’


[전남방송.com=박지희 기자] ‘와일드 와일드 퀴즈’ 양세찬이 촬영 도중 어머니에게 급 SOS를 보낸다.

식사 도중 갑자기 어머니를 떠올리게 된 그의 속사정에 관심이 증폭되고 있다.

23일 화요일 밤 11시 방송되는 ‘와일드 와일드 퀴즈’에서는 강원도 영월에서 보내는 둘째 날 식재료를 건 퀴즈 대결을 펼치는 멤버들과 게스트 윤은혜의 모습이 공개된다.

언택트 시대, 자발적 고립 속에서 펼쳐지는 야생 생존 쿡방 퀴즈쇼 ‘와와퀴’는 뻐꾸기 산장에서 벌어지는 '맞힌 자는 먹고 틀린 자는 굶는 진정한 승자독식 예능'이다.

종합편성채널 MBN과 skyTV의 버라이어티 채널 NQQ가 첫 공동 제작하고 첫 동시 방송한다.

양세찬은 '와와퀴' 멤버들 중 처음으로 박세리에게 '누나 호칭 부르기' 허용권을 얻은 공식 '핵인싸'. 그는 박세리를 겁 없이 놀리기도 하고 박세리의 연애담 등 진솔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등 박세리를 전담마크 중이다.

양세찬은 박세리 뿐만 아니라 이혜성과 티격태격하다가도 누군가의 오해를 살 만큼 다정한 케미스트리로도 큰 웃음을 선사하고 있다.

이처럼 '와와퀴' 핵인싸로서 막중한 임무를 수행 중인 양세찬. 그런 그가 멤버들과 떨어져 나홀로 식사 중인 모습이 포착돼 눈길을 끌고 있다.

멤버들은 양세찬을 등지고 다른 데 몰두하고 있는 광경이다.

푸짐한 식사로 속은 든든하지만, 허전한 마음을 느낀 양세찬은 멤버들의 관심을 끌려다 실패하자 어머니에게 전화를 건다.

방송 도중 어머니와 통화를 하는 양세찬의 목소리에 관심을 보이기 시작하는 멤버들. 양세찬 어머니는 외롭게 식사 중이라는 아들의 투정에 개그맨 어머니의 재치 넘치는 반응을 보였다고 해 궁금증을 유발한다.

반면 양세찬 어머니가 갑자기 박세리를 언급하며 “그 언니 건들지 마. 위험해”고 전했다고 해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양세찬 어머니가 박세리를 찾은 이유와 박세리의 반응은 23일 방송되는 ‘와와퀴’ 8회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03/23 [14:54]  최종편집: ⓒ 전남방송.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