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세상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속절없는 산수유꽃, 알릴수도 없고, 애타는 구례군
 
이미영 기자   기사입력  2021/02/23 [22:09]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23일 구례군 산동면 대평리 반곡마을일대 산수유꽃군락지에 노오란 산수유꽃이 피기 시작하여 한폭의 수채화를 연출하고 있다.

 

예년보다 10여일 빨리 개화한 산수유꽃이 예쁜 자태를 뽑내고 있는 가운데 꽃소식을 적극적으로 알리지도 못하는 구례군의 속내는 안타깝기만 하다.

 

구례군은 산수유꽃이 만개하면 상춘객들의 발길이 꾸준히 이어질 것으로 보고 산수유군락지 및 산수유 문화관입구 등에 방역초소를 운영해 코로나19 방역에 적극 대비키로 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02/23 [22:09]  최종편집: ⓒ 전남방송.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