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세상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은하철도 999 속 기차를 기억하시나요?
곡성 섬진강 기차마을 설경
 
이미영 기자   기사입력  2021/02/05 [15:53]
▲ 황인권 사진작가   ©전남방송
▲  황인권 사진작가   © 전남방송

 

가수 김국환이 주제가를 불렀던'은하철도 999~'는 1980~90년대를 살았던 세대에게 아주 특별한 애니메이션 중 하나로 곡성 섬진강 기차마을 증기기관차 설경은 기차안에서 메텔과 철이가 나올 것 같은 추억을 연상케한다.

 

하얀 눈 사이로 곧 덜컹거리며 움직일 것 같은 증기기관차 미카129는 국내 유일하게 승객을 태우고 운행하는 기차로 눈 내리는 날은 그 특별한 매력이 감성을 지극한다.어른에게는 옛 완행열차의 추억을 선사하고, 아이에게는 호기심을 불러일으키는 기차 여행으로 곡성 섬진강 기차마을은 이미 전국으로 유명하다.

 

최근 광양·곡성·구례·하동 4개 시군은 개별적으로 추진했던 관광정책을 하나의 관광루프로 묶어 시너지를 창출하고, 빠르게 변화하는 관광 트렌드에 대응하기 위한 공동 노력이 필요하다는 점에 공감해 섬진강권 기초자치단체와 '섬진강권 통합 관광벨트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여 대규모사업 공동 발굴 추친할 계획이다.

 

 

*사진제공: 곡성 황인권 사진작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02/05 [15:53]  최종편집: ⓒ 전남방송.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