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라병영성의 일몰
 
이성진 기자   기사입력  2020/12/21 [11:13]

전라병영성의 일몰


[전남방송.com=이성진 기자] 동지 한파가 이어진 21일 전남 강진군 병영면 성동리 전라병영성 뒤로 저무는 해가 화려한 퍼포먼스로 힘들었던 한해를 위로하는 듯 하다.

전라병영성은 왜구의 침략을 방어하기 위해 1417년에 축조되어 전라도 53주 6진을 통치하던 전라도 육군의 총 지휘부로 1894년 동학농민운동으로 함락된 뒤 복구되지 못한 채 1895년 폐영됐다.

초대 병마절도사인 마천목장군의 꿈에 나타난 눈의 자국을 따라 축조했다고 해 ‘설성’이라고도 불리는데 1997년 사적 제397호로 지정되어 성곽과 4대 문은 복원됐고 매년 4월이면 전라병영성축제가 열려 호국정신을 일깨워주는 역사의 장소로 주목 받고 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12/21 [11:13]  최종편집: ⓒ 전남방송.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