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구례군청 여자씨름단 이연우, 엄하진 선수 체급장사 등극
구례군청 씨름단 3체급 중 2체급 석권
 
이미영 기자   기사입력  2020/12/14 [15:43]

구례군청 여자씨름단 이연우, 엄하진 선수 체급장사 등극


[전남방송.com=이미영 기자] 12월 8일부터 12월 13일까지 6일간 전라북도 정읍시에서 개최한 ‘위더스제약 2020 천하장사씨름대축제’에서 구례군청 반달곰씨름단은 매화급과 국화급 2체급을 석권하며 최정상에 올랐다.

매화급에서 구이연우 선수는 8강전 양윤서 4강전 한유란 선수 등 매화급 최정상을 물리치고 결승에 올라 김시우 선수를 2대0으로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또한 국화급에서는 구례여자천하장사대회 우승을 차지하였던 엄하진 선수가 김주연 선수를 만나 첫째 판을 졌지만, 둘째, 셋째 판을 연달아 이기며 2개 대회 연속 우승을 차지하며 국화급 신흥 강자로 떠올랐다.

이밖에도 구례군청 씨름단은 무궁화급 김다영 선수가 2위를 차지하며 이번 대회 3체급 중 매화급, 국화급 2체급을 석권하고 무궁화급 2위를 차지하는 등 최고의 성적을 거두며 여자씨름 발상지로서의 위상을 드높였다.

구례군 관계자는 “반달곰 여자씨름 선수들이 멋진 기량과 열정에 박수를 보낸다”며 “우리 군의 위상을 높인 것에 감사를 표하며 앞으로도 여자씨름을 발전시키고 대중화하는데 아낌없는 지원을 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12/14 [15:43]  최종편집: ⓒ 전남방송.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