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뉴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남구, ‘구민의 날 행사’ 축소 개최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안전한 기념식’ 진행
 
정현택 기자   기사입력  2020/11/12 [14:54]

광주광역시_남구청


[전남방송.com=정현택 기자] 전국적으로 코로나19 확산세가 심상치 않은 가운데 남구가 개청 25주년을 기념하는 ‘남구민의 날 행사’를 철저한 방역수칙에 따라 안전하게 개최한다는 방침이다.

남구는 12일 남구민의 날 행사를 13일 오후 4시부터 남구 종합문예회관에서 참석 인원 및 대면 접촉 프로그램을 최대한 간소화시키는 등 방역 수칙을 준수하면서 진행키로 했다.

남구는 이에 따라 그동안에는 매년 600여명 가량이 참석해 대규모로 치러졌던 구민의 날 행사를, 올해에는 1단계 방역 수준 준수에 따라 참석자간 2m이상의 거리 유지 등을 위해 초청 내빈 및 주민 참석자들의 숫자를 150명 이내로 대폭 줄였다.

또 사전행사도 전통문화연구회 얼쑤의 모듬북 및 사물놀이 공연 등으로 간소화 했다.

특히 올 한해 사회봉사 분야 등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며 타인의 모범이 된 남구민에 대한 시상식 등과 정관계 기념사 및 격려사 축사도 짧은 시간에 마칠수 있도록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남구 관계자는 “올해 남구민 날 행사는 코로나19 영향으로 프로그램을 대거 축소시켰다”며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별 기준 및 방역 조치를 철저히 지켜가면서 빠른 시간 안에 안전하게 행사를 진행하면서 알차고 구민의 자긍심을 고조 시키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11/12 [14:54]  최종편집: ⓒ 전남방송.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