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세상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래 머물지 않아도 상쾌해지는 구절초
정읍 옥정호 구절초 테마공원
 
이미영 기자   기사입력  2020/10/18 [22:46]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전북 정읍시 산내면 구절초공원에 18일 휴일을 맞아 9000~1만명으로 추산되는 방문객들이 다녀갔다.  

 

올 해로 15회 째를 맞는 구절초축제가 코로나19 감염 확산방지를 위해 취소됐지만 아름다운 구절초를 보러 오는 방문객들을  되돌려 보낼 수 없어 축제는 취소에도 공원을 제한적으로 무료개방하였다.

 

정읍시는 방문객 마스크 착용 및 발열과 거주지, 연락처 등을 기재한 후에 일행끼리의 거리두기를 전제로 입장하게 하고 경비인력을 곳곳에 배치해 방문객들끼리 사회적 거리두기 철저히 주의시키고  안내방송에서는 공원내에서는 음식을 팔지않으니 방문객도 음식을 섭취하지 말고 가족과 일행 간에도 2미터 거리를 유지하면서 가급적 빠른 시간내에 관람을 마쳐 달라는 안내방송이 계속 흘러나왔다.

 

솔향(松香)을 맡으며 구절초 꽃밭을 걸으면 그리 오래 머물지 않아도 상쾌해지는 기분을 만끽하기에 충분한 구절초는 겨울감기에 좋은 차로도 음용한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10/18 [22:46]  최종편집: ⓒ 전남방송.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