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뉴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담양군, 농작물·축산재해보험 가입 ‘선택이 아닌 필수’
- 영세고령농가·유기인증 친환경농가, 보험료 100% 지원
 
임경혁 기자   기사입력  2020/04/09 [16:15]

 

▲     ©전남방송

 

담양군이 해마다 반복되는 자연재해에 따른 농가의 경영불안을해소하고 안정적인 영농활동을 뒷받침 하고자 보험료 지원에 7억여 원의 예산을 투입한다.

 

담양군(군수 최형식)은 농업인의 안정적인 영농활동을 위해 농작물 재해보험과 가축 재해보험 가입시 보험료의 80%, 외국인 근로자 채용농가는 건강·산재보험의 고용주 부담액을 전액 지원한다고 밝혔다.

 

특히 65세 이상으로 총 경작면적이 7미만의 영세 고령 농업인의 경우 벼 품목에 대한 보험료를 지원하고, 유기인증 친환경농가는 농작물 재해보험료를 전액 지원해 자부담 없이 보험에 가입할 수 있다.

 

재해보험 가입은 농작물의 경우 67개 품목이 가입 가능하며 벼는 626일까지 콩은 717일까지 수박, 딸기 등 시설작물은 1127일까지 가축 재해보험은 예산 소진 시까지 선착순으로 지원한다. 자세한 사항은 지역농협에 문의하면 안내 받을 수 있다.

 

윤재현 친환경농정과장은 급격한 기후 변화로 태풍·집중호우 등 자연재해 위험성이 증가하고 있는 만큼, 농가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서는 농작물재해보험 가입이 꼭 필요하다며 농가의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을 당부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4/09 [16:15]  최종편집: ⓒ 전남방송.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