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뉴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암군, 지역특화과수 무화과 본격 영농 기술지원
- 농토배양 및 병해충 관리 중점-
 
예선영 기자   기사입력  2020/04/03 [13:20]

 

▲     © 전남방송


영암군은 지역특화과수인 무화과의 고품질 안정생산을 위하여 본격적 현장 영농기술지원에 나서고 있다.

 

군에 따르면 영암군 무화과재배는 765농가 430ha에 이르고 있으며 올해는 평년에 비해 겨울철 날씨가 따듯하여 발아일이 4~5일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

 

농가에서는 퇴비살포, 정지전정 등을 서둘러 마무리를 해야하며 동해방지를 위하여 씌운 볏짚이나 부직포는 꽃샘추위나 늦서리에 대비하여영암군 마지막 서리 시기인 4월하순에 벗겨야 안전하다.

 

병해충관리는 최근 문제가 되고 있는 총채벌레 위주로 발아기 이전인 4. 5.~

4. 15. 사이에 마을별 일제공동방제날을 설정하여 초기방제를 하면 효과적이다. 특히, 병해충은 초기방제를 적기에 하면 어미벌레의 산란률이 급속히줄어들어 피해를 줄일 수 있다.

 

영암군농업술센터 박종삼소장은 무화과는 발아기 이전 초기관리가 한해농사를 좌우하기 때문에 적극방제에 나서주길 부탁한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4/03 [13:20]  최종편집: ⓒ 전남방송.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