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마당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멘도롱 또똣 봄에 안녕들 흐시오~이?
제주도 봄꽃 소식
 
김계호 사진작가   기사입력  2020/03/23 [16:32]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 꽃송이가 꽃송이가 그래 그래 피었네 /꽃송이가 꽃송이가 그 꽃 한 송이가 그래 그래 그래 피었구나~          

  

봄이 오면 버스커 버스커의 `꽃송이가`,`벚꽃엔딩` 노래가 떠오르게 된다. 코로나가 올 봄을 유예시켜버렸지만 제주도는 가장 빨리 봄을 알리는 유채꽃 만발로 수선화,동백 비롯 봄꽃들이 울긋불긋 꽃대궐을 이루고 있다.

 

이맘때면 연일 봄꽃축제로 이어져야 할 제주도도 썰렁하기는 매한가지이다. 으레껏 만끽했던 봄의 향연을 코로나 바이러스인해 자연의소중함을 배우게 되는 계기로  꽃 한송이 한송이 정성껏 프레임에 담아 제주도 봄소식을 전한다. 

 

멘도롱 또똣(제주도 방언으로 `기분 좋게 따뜻한`) 봄 안녕들 흐시오~이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3/23 [16:32]  최종편집: ⓒ 전남방송.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