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이슈.사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더불어민주당 광주서구을 이남재 예비후보,고3 학생 유권자 선거교육 필요 강조
-정치 참여를 위한 맞춤형 교육 필요
 
여전화 기자   기사입력  2020/02/11 [14:28]

 

▲     © 전남방송

 

이남재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광주 서구을)11일 보도자료를 통해 선거연령이 만 18세로 낮아지면서 제21대 총선에 앞서 학교 현장에서의 혼란을 최소화하기 위한 선거교육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작년 1228, 선거연령을 만 19세에서 만 18세로 낮추는 내용이 담겨있는 공직선거법 개정안이 통과했지만, 선거권 교육 등에서는 차질이 빚어지고 있다.

 

이남재 예비후보는 단순히 학생이라는 이유만으로 정당하게 부여된 참정권을 제재하거나 차별하려는 시도는 어떤 경우에도 있어서는 안 된다촛불 집회 등 사회적으로 큰 사건들을 겪으며 정치 참여에 대한 학생들의 욕구도 높아졌다고 말했다.

 

이어 이 예비후보는 3 학생들이 투표권을 갖게 된 만큼, 깨끗하고 올바를 한 표를 행사할 수 있도록 학생을 위한 선거교육과 선거와 관련된 교육과 운동 그리고 법규에 관한 교육이 요구된다선거교육을 일시적으로 진행하는 행사로 보지 말고, ·장기적으로 교육해나가야 할 하나의 정책으로 봐야 한다고 강력하게 주장했다.

 

한편, 오는 4.15 총선 전국 만 18세 고3 유권자는 66,822명이며, 광주는 2,303명이다. ‘직학닷컴회원 중 올해 고3이 되는 만 18세 학생 10명 중 9명은 총선에 앞서 선거법 교육이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2/11 [14:28]  최종편집: ⓒ 전남방송.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