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이슈.사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더불어민주당 광주서구을 이남재 예비후보,5·18민주화운동 왜곡처벌법 통과 시급
 
여전화 기자   기사입력  2020/02/02 [19:26]

- 5·18민주화운동 왜곡처벌법 통과 앞장서겠다

- 지만원, 5·18 역사왜곡 행태에 대한 역사의 준엄한 심판 받아야 한다

▲     © 전남방송

 

이남재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광주 서구을)지만원은 더 이상 광주 영령과 역사 앞에 대죄를 범하지 말아야 한다2일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지만원은 5·18 민주화 운동에 참여한 시민들을 '광주 북한특수군(광수)'이라고 지칭하는 등 자신이 운영하는 인터넷 홈페이지 등을 통해 허위 사실을 퍼뜨려 5·18 참여 시민들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 등으로 지난 20164월 기소됐다.

 

지난 30일에 열린 결심공판 최후의 진술에서 나는 광주로부터 감사와 박수를 받아야 마땅하다, 나는 광주의 명예를 고양해준 사람이지 훼손한 사람이 아니다고 눈물을 흘리며 무죄를 호소했다.

 

이남재 예비후보는 “5·18민주화운동 40주년을 맞는 올해 더 이상 자유한국당, 지만원 씨와 같은 5·18에 대한 폄훼와 왜곡이 반복되어서는 안 된다“‘5·18민주화운동 왜곡처벌법이 통과될 수 있도록 국회에 진출해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이 예비후보는 지만원 씨는 자신의 죄를 뉘우치고 사죄할 줄 알아야 하며, 역사의 준엄한 심판을 받도록 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한편 지만원 씨에 대한 선거 공판은 오는 213일에 열린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2/02 [19:26]  최종편집: ⓒ 전남방송.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