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뉴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북구, 빅데이터 분석으로 도서관 활성화 나서
일곡・운암도서관 이용현황 빅데이터 분석 실시
 
정영애 기자   기사입력  2020/01/28 [14:46]

 

▲     © 전남방송

도서관 회원 2014년 대비 24% 증가, 신규 회원 연평균 5000여 명 지난해 22026명으로 크게 증가

여성이 남성보다 도서관 이용율 높고 도서 대출은 문학류, 사회과학 등이 많은 것으로 나타나..

 

27일 광주시 북구(구청장 문인)에 따르면 도서관 활성화를 위해 일곡운암도서관의이용현황에 대한 빅데이터 분석을 실시했다.

 

이번 분석은 도서관 사서의사결정지원서비스인 솔로몬 시스템 자료를 바탕으로 2020년 도서관 운영계획에 활용하고자 실시됐다.

 

이에 북구는 기준 시점인 2014년 이전과 201910월까지 1년 단위로 회원현황,장서현황, 대출장서, 장서 회전율 등을 분석했다

 

먼저 도서관 회원수는 두 도서관 모두 2014년 이후 꾸준히 증가해 일곡도서관은2014년 이전 75268명에서 20191085522명으로 운암도서관도같은기간 12919명에서 23931명으로 나타나 도서관 전체 회원수가 2014년 대비 약 24% 증가했다.

 

특히 일곡운암도서관의 신규 회원 수는 20145493, 20155004명 등 2018년까지 연평균 5000여 명 수준이었으나 지난해 2월 도서관 상호 대차 서비스이후 10월까지 신규 가입자수가 22026명으로 크게 늘었다.

 

이 밖에도 (58%)이 남성(42%)보다 도서관 이용률이 더 높고 영유아를 반한 30대와 40대의 도서 대출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으며 도서 대출 순위는문학류(33%)와 사회과학(17.4%)이 주를 이루고 장서 회전율은 해마다 조금씩 낮아지는 등 다양한 분석 결과가 나타났다.

 

북구는 이를 바탕으로 장서배치, 주제별 대출 순위를 고려한 장서 구성, 미대출장서 활용처리 방안 마련, 도서관 행사 개최 등 2020년 도서관 운영계획에 반영해 도서관 이용자들의 서비스 만족도를 높여나간다는 방침이다.

 

문인 북구청장은 도서관을 이용하는 주민들이 보다 편리하게 필요한 정보를 얻을 수 있도록 빅데이터 분석을 실시했다

 

앞으로도 구정 여러 분야에서 빅데이터 분석을 실시해 주민들에 대한 행정 서비스만족도를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1/28 [14:46]  최종편집: ⓒ 전남방송.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