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마당<새하마노>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동구합창단, 제23회 정기연주회 개최
12월 5일 저녁 7시 국립아시아문화전당 극장2
 
이미영 기자   기사입력  2019/12/02 [22:54]
▲     © 전남방송

 

광주 동구(청장 임택)동구합창단 제23회 정기연주회를 오는5저녁 7시 국립아시아문화전당 극장2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연주회는 지역민들에게 문화 향유의 기회를 제공하고 지역 문화예술수준 향상과 문화 나눔 확산에 기여하고자 마련됐다.

 

동구합창단은 꽃구름 속에’, ‘저 구름 흘러가는 곳’, ‘어느 60대 노부부의 이야기’, ‘바람이 불어오는 곳등 한국적 감성과 정서가 담긴 10여 곡을 열창하며 관객들에게 깊은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공연은 빅맨싱어즈와 소프라노 김혜미 씨가 푸치니의 오페라 투란도트삽입곡 네순도르마를 비롯해‘I Could have danced all night’ 등을 함께 부르며 아름다운 하모니를 선보인다. 더불어 재즈밴드 ‘CREAM’이 출연해 하울의 움직이는 성’ OST로 유명한 인생의 회전목마등 서정적 선율을 들려준다.

 

임택 동구청장은 한해를 마무리하는 12, 아름다운 낭만과 추억을 선사할 정기연주회에 주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지역민들에게 다양한 문화향유 체험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1996년 창단된 동구합창단은 매년 정기공연과 각종 위문공연·자선음악회 등을 통해 동구를 알리는 문화사절단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으며, 2016년 러시아 소치에서 개최된 9회 세계합창 경연대회에 참가해 동메달을 수상하기도 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12/02 [22:54]  최종편집: ⓒ 전남방송.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