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현장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주 특성화고 학생 14명, 국가직 9급 공무원 합격
관세직 1명, 세무직 4명, 통신직 1명, 행정직 6명, 회계직 2명 등
 
정영애 기자   기사입력  2019/11/01 [14:58]
▲     © 전남방송-광주 소프트웨어 마이스터고 강민재 학생
▲     ©전남방송-광주 여상 장유화 학생

 

광주광역시교육청(교육감 장휘국) 관내 특성화고 학생 14명이 2019년도 국가직 지역인재 9급 공무원에 최종 합격했다.

 

1일 시교육청에 따르면 학교별 합격자 수는 광주여자상업고등학교 5명, 광주소프트웨어마이스터고 1명, 송원여자상업고등학교 2명, 전남여자상업고등학교 6명이다. 직무별로는 관세직 1명, 세무직 4명, 통신직 1명, 행정직 6명, 회계직 2명이다. 이 같은 결과는 학생, 학교, 광주시교육청 취업지원센터가 하나 돼 이뤄 낸 성과다.

 

 

※ 2018년 총 12명(재학생 11명, 졸업생 1명) 합격

 

이번 국가직 9급 공무원 합격자 명단에 이름을 올린 광주여상 장유화(19세, 일반행정) 학생은 “특성화고에 입합하는 것을 반대하시던 부모님에게 제가 한 선택이 옳았음을 증명할 수 있어서 뿌듯하다”며 “나라를 지키고 있는 오빠가 군대에서 통화시간을 쪼개서 공무원 면접 준비를 도와주고, 응원의 말을 해준 순간이 가장 인상 깊었다”고 합격 소감을 밝혔다.

 

 “선취업 후진학이라는 특성화고 학생들을 위한 제도가 있는데, 업무를 보면서 부족한 부분을 채워나갈 수 있는 부분이 특성화고 학생의 큰 장점이라고 생각한다”는 전남여상 박현화(19세) 학생은 관세직에 합격했다. “다른 학생들보다 조금 일찍 사회에 나가 일하기 때문에 부족한 점이 많을 것인데 후에 대학에 진학하거나 자격증을 취득하여 업무의 전문성을 높여 관세직 공무원에 걸맞은 사람이 되겠다”고 말했다.

 

그들 뒤엔 학생들을 위해 주말도 반납했던 교사들이 있다. 광주여상 최미정, 광주소프트웨어마이스터고 송춘근, 송원여상 김재호, 전남여상 김재량 교사다. 그들은 한결 같이 “특성화고 학생들이 올바른 목표를 설정 후 한가지로 나가면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다”고 조언했다.

 

좋은 일자리와 공공기관, 공무원에 응시하려는 학생들에게 취업 준비와 면접 대비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는 광주시교육청의 취업역량 강화 교육 프로그램도 한몫했다. 모의면접, 이미지 메이킹, 마음 다스리기, 스피치 연습 등 다양한 교육 콘텐츠를 제공해 자신만의 특기를 살릴 수 있도록 지원했다.

 

교육 담당 교사인 유승직 선생님은 “꿈을 찾도록 도와주는 동기 유발 교 육을 통해 자신의 목표를 찾아 ‘할 수 있다’는 의지를 세워주는 일에 많 은 시간을 들인다“고 말했다.

 

교육청 우재학 중등교육과장은 “중소기업, 대기업 뿐만 아니라 공직에서도 특성화고 학생들은 능력을 인정받아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며, 양질의 일자리 발굴과 다양한 취업기회에 도전 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합격자들은 11월 중 인사혁신처에 수습직원으로 등록된 후, 내년에 정부 각 부처로 배치된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11/01 [14:58]  최종편집: ⓒ 전남방송.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