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작가들 시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가을의 붉은 유혹을 아시나요?
순천만 칠면초
 
이미영 기자   기사입력  2019/10/25 [14:19]
▲     © 전남방송-김영수  사진작가

 

순천의 핫플레이스인 순천만에 지금 붉은 유혹이 시작되었다고 한다. 1년에 7번 색이 변한다고 해서 이름이 붙여진 염생식물인 칠면초가 가을이면 완전한 붉은 빛으로 변해 장관을 이루고 있다.

 

그 붉은 빛을 담기 위해 출사객들의 발길이 끊어지지 않는 곳으로 칠면초 하나만 보면 그냥 해초인데 군락으로 보니 색다른 미(美)가 느껴진다는 김영수 사진작가 또한 카메라에 담았다. 

 

칠면초뿐만 아니라 초록 갈대와 어우려져 바닷바람이라도 불어오면 춤 추듯 일렁이는 풍광이 한 폭의 수채화처럼 보여 나들이객의 감탄사가 절로 나온다고 한다.

 

올 가을여행지로 김영수 사진작가는 빛을 받으면 더욱 장관인 순천만 습지의 칠면초 붉은 유혹에 빠져 보라고 권유하고 싶다고 한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10/25 [14:19]  최종편집: ⓒ 전남방송.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