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현장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주 학생들, 전국체전서 72개 메달 획득
광주체육고 국가대표 안산(양궁) 3관왕, 안세영(배드민턴) 2관왕
 
정영애 기자   기사입력  2019/10/10 [21:18]

 -전대사대부고, 광주체육고 배드민턴 단체전 남여 동반 우승

- 민수환(광주체육고), 최진석(숭의과학기술고) 대회 2연패 달성

▲     © 전남방송

 

광주 학생들이 100회 전국체육대회에서 37개 종목, 423명이 참가해 금 19, 25, 28 등 총 72개의 메달을 획득해 목표를 초과 달성했다.

 

대회 결과를 살펴보면 전대사대부고와 광주체육고(배드민턴)가 창단 이래 최초로 남여 동반 우승을 차지했다. 정구(광주동신고)와 야구소프트볼(명진고)은 은메달을 따냈으며 배구(광주전자공고), 야구소프트볼(광주동성고), 축구(금호고), 농구(광주수피아여고)는 동메달을 각각 획득했다. 양궁의 안산은 3관왕, 배드민턴의 안세영과 역도의 박수빈(정광고)2관왕을 각각 차지했다.

 

특히 광주시의 약세종목이었던 수영과 육상 종목에서 민수한(광주체육고)이 배영 200m에서 대회 2연패를 달성했으며, 지유찬(광주체육고)은 자유형 50m에서 금메달, 자유형 100m에서 동메달을 획득했다. 이수현(광주체육고)은 평영 200m에서 동메달, 핀수영의 임주희(광주체육고)는 표면400m 동메달을 추가했다. 육상에서는 110mH 문지태(광주체육고)가 금메달, 임채민(광주체육고)이 동메달, 3000mSC 이규림(광주체육고)이 은메달, 정소은(광주체육고)은 포환던지기에서 동메달을 추가하며 괄목할 만한 성장을 보였다.

 

보디빌딩(숭의고) 최진석과 펜싱(전남공고) 최선우는 각각 금메달을, 스쿼시(동일미래과학고) 유정민은 은메달을 각각 획득하는 등 취약종목에서의 선전이 돋보였다.

 

이번 대회 광주시 전통의 효자종목인 역도에서 정광고의 나민주가 은메달, 김경빈과 김연호는 동메달 2개와 1개를 각각 추가했다. 레슬링에서는 광주체육고 이효진, 이혁철의 금메달을 필두로 8개의 메달(2, 3, 3)을 획득했다. 에어로빅의 김민혁(광주체육고)은 월등한 기량으로 3(1, 1, 1)의 메달을 추가했다.

 

광주광역시교육청 박익수 체육예술융합교육과장은광주학교체육에 대한 많은 관심과 지원으로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었다올해의 성과가 지속적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저변확대와 우수 선수 발굴을 통해 광주학교체육의 새로운 장을 열어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10/10 [21:18]  최종편집: ⓒ 전남방송.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