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싸 핫 -플레이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인싸되는 핫플레이스 바로 이 곳! 3편> 곡성 두가헌
묵언으로도 소통되는 곳 두가헌 카페
 
이미영 기자   기사입력  2019/09/01 [21:16]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섬진강을 끼고 도는 17번 국도 곡성~구례 가는 길은 우리나라에서 손꼽히는 아름다운 길로 익히 유명하다. 구례에서 압록을 지나 가장역에서 곡성방향으로 한 5분쯤 가다가 오른쪽 섬진강 건너편에 고달면 두가리라는 마을입구에 두가헌이라는 한옥이 보인다.

 

한옥 두가헌은 제2회 대한민국 한옥공모전(2012년)에서 대상을 수상한 한옥펜션으로 두계외가집체험마을과 연계하여 다양한 체험행사및 섬진강 자전거길 게스트하우스로도 운영하고 카페 오픈한 지는 5년이 되었다고 한다.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두가헌 한옥 설계자 전남도립대 한옥문화산업과 전우석 교수((유)우석건축사사무소 대표)는 "주변 자연환경과 어울림을 통해 도심에서 찾을 수 없던 시골의 여유 그 이상의 휴식 공간을 제공하자는 의미를 담아서" 설계했다고 한다.

 

그래서인지 이 곳 두가헌에 오면 시골여유 그 이상의 휴식으로 언어가 제일 먼저 쉬게 된다. 평상시 말이 넘치는 복잡함에서 저절로 묵언이 되어지는 공간 바로 한옥의 멋이다.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카페가 하나의 콘텐츠로 자리잡아 스토리 있는 카페탐방하는 젊은이들이 많다. 그 가운데 한옥카페는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외국인에게도 인기 얻고 있는 추세이다.

 

우리 문화를 잘 모르는 외국인도 대청마루에 앉길 원해서 한옥카페를 찾는다고 하는데 대청에서의 차 한잔이 그 매력이라고 할 수 있다. 그런 한옥카페 곡성 두가헌에서 우리나라 건축의 미를 느껴보고,묵언도 될 수 있는 가을여행지로 인싸 되는 곳이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9/01 [21:16]  최종편집: ⓒ 전남방송.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