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김소연, 머리까지 자르며 완벽히 캐릭터의 몰입!
 
김정화기자   기사입력  2019/06/07 [12:53]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의 김소연이 매회 눈길을 사로잡는 연기를 선보이고 있다.

 

KBS 2TV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극본 조정선 연출 김종창)에서 고학력, 고스펙, 고소득 뭐 하나 빠지는 거 없는 알파걸 '강미리' 역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열연을 펼치고 있는 배우 김소연이 나올 때 마다 무게감 있는 연기력으로 극 전반의 분위기를 장악하고 있다.

 

김소연은 눈빛부터 표정, 행동 하나하나까지 '강미리 그 자체'를 보여주며 안방극장을 물들이고 있다. 자신이 마주하게 된 상황들 안에서 때론 절절한, 때론 복잡 미묘한 여러 감정선들을 깊고 섬세하게 그려내며 시청자들에게 높은 몰입감을 선사했다.

 

또한 지난(2일) 방송 말미에는 새로운 변화를 맞이한 김소연의 모습이 전파를 탔으며 한층 더 결연해진 모습과 냉철해진 카리스마를 장착하고 나타나 드라마의 또 다른 긴장감을 이끌어 냈으며 앞으로 어떤 전개가 펼쳐지게 될지 많은 궁금증을 유발했다.

 

한편, KBS 2TV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은 매주 토, 일 저녁 7시 55분에 방송된다.

 

<사진=KBS2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6/07 [12:53]  최종편집: ⓒ 전남방송.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