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마당<새하마노>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19 광주프린지페스티벌’ 예술감독에 정형균 씨 선정
거리공연을 비롯한 퍼포먼스와 체험행사 등 다채로운 공연으로 펼쳐진다.
 
이미루 기자   기사입력  2019/03/15 [04:17]

 

▲     © 전남방송


   광주광역시는 지역 대표 거리예술축제인 ‘2019 광주프린지페스티벌예술감독에 정형균 씨를 선정하고 축제준비를 본격화하고 있다.

 

   최근 실시한 ‘2019광주프린지페스티벌예술감독 공모에 4명이 지원한 바 있다.

 

   정 감독은 2016년부터 2018년까지 광주프린지페스티벌 행사를 총괄하고, 2004년부터 2013년까지 추억의 충장축제총감독, 2015나비야 궁동가자총감독 등을 역임했다.

 

   올해로 4회째를 맞는 광주프린지페스티벌은 413일 개막행사를 시작으로 거리공연을 비롯한 퍼포먼스와 체험행사 등 다채로운 공연이 518민주광장과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주변에서 펼쳐진다.

 

   특히 올해는 시즌제로 봄 시즌(413~54), 여름 시즌(713~817), 가을 시즌(97~1026)으로 나눠 열린다. 특히 여름 시즌은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기간에 맞춰 라이브 사이트 운영 등 시민은 물론, 관광객들이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을 특별 운영할 계획이다. 비시즌에는 버스킹 공연은 상시 운영된다.

 

   정 감독은 광주프린지페스티벌은 전문 예술인뿐만 아니라 시민들이 함께 참여해 축제를 만드는 소통창구가 다시즌별 차별화된 콘텐츠와 함께 예술인과 시민들이 직접 만드는 축제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달 말부터 페스티벌에 참여할 공연과 체험프로그램 운영 단체를 상시 모집하고 있다.

신청·행사 문의 : 광주문화재단(062-670-7463)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3/15 [04:17]  최종편집: ⓒ 전남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