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마당<새하마노>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고흥군, 제1회 분청사기 공모전 전시회 개막
분청사기의 본향은 고흥" 알리는 계기 마련
 
여전화기자   기사입력  2019/03/15 [02:49]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고흥군(군수 송귀근)12일 분청문화박물관 기획전시실에서 지난 1분청사기 공모전의 수상작품 30점을 오는 512일까지 전시하는 1분청사기 공모전 - 전통을 잇다, 현대를 빚다전시회를 개최하였다.

 

1회 분청사기 공모전은 지난 1126일부터 1130일까지 전국 유망한 도예작가들을 대상으로 분청사기 도자예술을 담아낸 작품 위주로 접수받았으며, 76명의 도예작가들이 참여하여 엄격한 심사를 거쳐 총 30점의 우수작품을 선정, 그 수상작을 박물관 전시실에 전시하게 되었다.

 

이번 전시에 선보이는 작품들은 전통분야와 디자인분야별로 출품되어 분청사기의 특성을 잘 파악하고 제작해 완성도와 상품성이 높은 작품들로서, 특히 디자인분야의 경우 분청사기를 현대적이면서도 전통의 가치를 잘 담아낸 작품으로 평가를 받았다.

 

 

공모전의 우수한 평가를 받은 작품 위주로 전시된 이번 전시 개막식에는공모전의 시상식도 함께 개최되었는데, 시상식에는 이명복 작가의 분청사기 상감인화어문 항아리가 대상으로 선정돼 고흥군수 상 및 상금 500만원을 비롯해 모두 30점의 작품이 입상작으로 뽑혀 상을 받았다.

▲     © 전남방송

 

군 관계자는 "이번 기획전을 시작으로 분청문화박물관에서는 현대 분청사기 작가들과 지속적인 교류를 통하여, 향후 분청사기의 멋을 전 세계로전파하므로써, 한국의 고유한 미감이 지속적으로 전승됨과 동시에 고흥이분청사기 본향임을 알리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3/15 [02:49]  최종편집: ⓒ 전남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