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뉴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화순군, 명품 딸기 본격 출하!!
- 고품질·고당도 화순딸기 인기몰이 중 -
 
임경혁 기자   기사입력  2018/12/05 [10:33]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순군(군수 구충곤)은 지난 1120일 명품 딸기 첫 출하를 시작으로 매일 3톤이상 생산하여 광주·부산 도매시장 60%, 광주·목포 이마트 30%, 로컬푸드·직거래 10%의 비율로 소비자들과 만나고 있다.

 

화순 명품 딸기는 전국 딸기 재배단지 중 가장 앞선 다양한 선진농업 기술을 실천하고 있고, GAP인증을 통해 안전한 농산물을 공급하고 있다.

 

군에서는 골고루 풍요로운 부지농업을 위해고품질 명품 딸기생산에 적극 지원하고 있으며, 2018년 도비를 확보하여 딸기 우량묘 보급체계 개선 시범사업으로 1억원을 투입하여 딸기 재배에 가장 중요한 튼튼한 우량묘를 생산, 보급할 계획이며, 전남농업기술원에서 조직배양하여 생산한 딸기 원원묘를 124일 분양받아 저온저장고에 저장 후 내년 4월에 정식 후 모주를 생산할 계획이다.

 

김성초 화순딸기영농조합법인 대표는 회원 전체농가가 고설재배를 하고 있으며, 해충방제를 위해 천적을 사용, 광합성 효율을 높여 딸기 당도 및 생산성 향상을 위해 이산화탄소를 공급, 법인 자체적으로 전문 컨설팅 업체와 계약하여 주기적으로 컨설팅을 추진하는 등 명품 딸기생산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 “새벽에 수확한 딸기는 저온선별장에서 선별하여 공동출하 하고 있다.”고 밝혔다.

 

화순군은 현재 30농가 14.2ha 재배하고 있으며, 2017년 생산액 44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재배 농가 중 90% 이상인 22농가 13ha 면적에서 고설재배(수경재배)를 하고 있으며, 고설재배 농가 중 63%14농가/7ha는 스마트팜을 도입하여 정밀환경제어를 통한 생산성 향상 및 경영비 절감을 실천하고 있다.

 

화순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전국최고 명품 딸기를 생산하기 위하여 농업기술센터에 스마트팜 현장지원센터 구축으로 농업인들에게 스마트팜 활용을 극대화할 수 있게 하여 소득 증대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12/05 [10:33]  최종편집: ⓒ 전남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