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뉴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작곡가 공정식 "제1회 남도가요제" 심사위원으로 전격 참여
대중가요 스타 제조기로 정평 나
 
정영애 기자   기사입력  2018/08/16 [16:12]

 

▲     © 전남방송

 

가수 지망생들을  일약 스타덤에 올려 놓는 작곡가 "공정식"씨가  "제1회 남도 전국가요제" 큰 관심을 보여 화제다.

 

공 작곡가는 이번  "남도가요제 성공을 기원한다"며 아울러  "공정성을 담보하고 숨은 진주를 발굴하는데 일조하겠다"며 심사위원 참여를 흔쾌히 수락하였다.

 

이어 "남도의 흥과 멋이 전국을 휘몰아치는 한판으로 즐겁게 펼치는 이번 행사에 초대에 감사하다"며 "무엇보다 자신의 고향 화순에서 열리는 이번 전국 가요제가 뿌듯하다" 말하고, "늘 고향(동면 샘골)을 마음 속에 품고 지내왔다"고 말하였다.

 

공 작곡가는 지난 2014년 전국노래자랑 화순군편 심사위원, 제21회 대전시민가요제 심사위원등 박달제, 현인 가요제 등 국내 유수의 가요제 심사위원에 초빙되는 인기 작곡가다. 

 

그는 2012년 제6회 대중가요 작곡가 신인상 수상을 필두로  25회 대한민국문화연예대상 작곡가 부문수상, 제16회 전통가요대상 수상, 등 가요계에 혁혁한 공을 세우고 있다.

 

대표곡은 민요풍을 가미한 김용임의 '사랑님', '부초같은 인생'과 금잔디의 '여여', 진해성의 '사랑반 눈물반', 김종완의 '인생아', 박준의 '사랑의 기다림' 등 걸출한 가수들 배출하여 우리 음반시장에 활기를 불어 넣는데 큰 몫을 하고 있다. 

 

그는 현재 국내 유명 가수들의 창법을 연구하여 이를  기반으로 가수를 꿈꾸는 지망생들에게 접목시켜 그 만의 독창적인 창법으로 후진 양성에 매진하고 있다.

 

문화가 강한, 내일을 여는 전남방송주최하고 (주)전남콘텐츠진흥개발이 주관하는  "제1회 남도전국가요제" 는 전국으로 남도의 가요 축제 향수를 전파하고 있다.

 

공성식 작곡가의 여정

 

한국음악저작권협회 정회원

한국가요작가협회 회원

KBS 전국노래자랑및 각 방송 심사위원 활동중

 

대표곡 :

가수 김용임의 부초같은인생” “사랑님” “빙빙빙

가수 금잔디의 여여

가수 조승구의 나그네

가수 정정아 당신때문에

가수 문연주의 사랑은만병통치약

 

1986: “남산타워에서 ”“34등 자작곡 가수데뷔

2002: 가수 김용임 어머님께바치는노래

2003: 가수 문성아 산소같은 여자작곡 외

2004: 탤런트 가수 임선택 친구야

2005: 가수 우설민 기분좋은여자

2008: 가수 김용임 부초같은인생” “운주사발표

이주영 바보같은남자

2008: 가수 조수정의 서산아리랑발표

2009: 가수 김용임 빙빙빙못견디게

가수 정수빈 좋은님

2009: 조수정의 태안은내사랑발표

2010: 가수 이고은 오면사랑 가면남

김종완 당신은내사랑

2011: 가수 김종완 노래 인생아

동후 그대라면외 다수 발표

2011“KBS 청주가요제 심사위원역임

2012: 김용임 부초같은인생발표

2012: 6회 가요작가의날 작곡상 수상

2012: 한국연예협회 노래강사가 뽑는 최고의 탑텐 수상

김용임 부초같은인생김종완 인생아

2012: 혜랑 모르시나요조은성 입술위에꼭꼭조옥경 어쩌나

2012오기택가요제 심사외 각종가요제 심사위원역임

2013: 박시연 그남자” “십리도 못가강지호 그리운여수

2013: 백호 못난사람발표

2014: 김용임춤추는사랑신곡발표

2014: 김용임 사랑님금잔디 여여신곡발표

2015: 21회 대한민국 연예예술상 작곡가상수상

2015: 강원민방 열창가요한마당심사위원 활동

2015: 정수빈의 어머니의 굳은살발표

2015: 문연주 사랑은 만병통치약발표

2016: 조승구 나그네신곡 발표

2016: ) 한국연예예술인 총연합회 작곡상수상

2017: 김용임의 사랑여행김다나의 자시삼경

가수 박세빈의 묻지도 따지지도마

가수 진해성의 사랑반 눈물반

2017: 25회 대한민국문화연예대상 작곡상

2018: 16회 대한민국 전통가요 대상 작곡상

 

 

▲     © 전남방송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8/16 [16:12]  최종편집: ⓒ 전남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