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이슈.사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 지사, 2019년 국고 확보 동분서주
-기재부 예산실장 등과 간담회이어 국회 부의장과 잇단 면담-
 
정현택기자   기사입력  2018/07/29 [23:35]

 

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23일 기획재정부 소속 향우 간부공무원들과 간담회를 한데 이어 24일 기재부 예산실장, 국회 부의장 등을 잇따라 만나는 등 2019년 국고 확보를 위해 동분서주했다.

 

김 지사는 24일 구윤철 기재부 예산실장을 비롯한 간부 공무원 8명과 간담회를 갖고 기후변화 대응 농업연구단지 및 에코 생태식물공원 조성, 여수세계박람회장 컨벤션 센터 건립, 남해안철도(목포~보성) 건설 및 전철화, 광주~완도(2단계) 고속도로 건설, 서남해안 관광도로(완도~고흥)건설 등 지역 현안을 설명했다.

 

김 지사는 이어 국회를 방문해 이주영주승용 부의장, 황주홍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장, 이개호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등을 면담했다. 이주영 부의장을 만난 자리에서는 서남해안 관광도로(완도~고흥) 건설, 남해안철도(목포~보성) 전철화사업, 금호호~군내호 수계연결사업, 광주~완도 간 고속도로 건설, 가뭄지역 식수 전용저수지 축조 등에 대한 국회 차원의 협조를 당부했다.

 

또 주승용 부의장에게는 서남해안 해양관광벨트조성사업 지원, 여수세계박람회장 컨벤션 센터 건립, 여수 경도해양관광단지 진입도로 개설, 이순신 호국관광벨트 조성사업, 광양항 낙포부두 리뉴얼(Renewal) 사업 등에 대한 협조를 요청했다.

 

김 지사는 이에 앞서 23일 오후 세종시 한 식당에서 기획재정부의 안도걸 경제예산심의관을 비롯한 과장급 이상 향우 간부 10여 명과 오찬 간담회를 가졌다. 이어 기재부 안일환 예산총괄심의관 등 간부들을 만나 2019년 국고 현안사업에 대한 협조를 요청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7/29 [23:35]  최종편집: ⓒ 전남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