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주제일고 특수교육 성과 ‘두각’
최근 4개 대회서 대상‧금상‧교육감표창 등 수상, 학생들 “자신감 생겼어요!”
 
정영애 기자   기사입력  2018/07/11 [23:42]

 

▲    

 

광주제일고등학교(교장 이승오) 특수교육 과정 학생들이 최근 다양한 분야에서 성과를 내며 주목을 받고 있다.

 

광주일고 강우창(1) 학생과 박태현(2) 학생은 지난 630일 제18회 장애청소년 IT챌린지 기능경기대회에서 각각 고용노동부 장관상과 최우수상을 받았다. 629일엔 2018년 호남권 발달장애인 기능경기대회(데이터 입력부문)에서 박영훈(3) 학생이 금상을, 김민재(2), 강우창(1) 학생이 장려상을 수상했다.

 

72일 열린 전국장애학생 e페스티벌 정보경진대회 광주예선에서 임재준(3) 학생이 엑셀부분에서 교육감 표창을 받으며 94~5일 서울에서 열리는 전국대회 출전권을 얻었다. 임재준 학생은 74일 제17회 전국발달장애인 자기권리 주장대회 광주예선에서도 대상을 차지하며 95~7일 울산에서 열리는 전국 대회뿐만 아니라 네팔에서 개최되는 아시아대회에도 참가하게 됐다. 같은 대회에서 홍신우(1), 유현관(2) 학생은 부상과 함께 자신감상을 받기도 했다.

 

학생 21명이 특수학급과 통합학급에서 특수교육을 받고 있는 광주제일고는 학생 개인별 맞춤형 교육과정 운영은 물론, 지역사회 및 유관기관의 지원 사업을 적극 유치해 타 학교와 차별화된 프로그램을 운영함으로써 학부모의 만족도가 매우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광주일고 이승오 교장은 특수학급을 담당하신 선생님의 헌신적인 노력이 있어 학생들을 위한 특별한 프로그램 운영이 가능했다면서 우리 학생들이 자신의 능력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올해 1학기에 특별한 활약을 펼친 임재준 학생은 저는 1학년 때까지 소극적인 학생이었다“2학년 때 소심이의 소원이라는 주제로 en-ABLE 극놀이학교 연극 공연을 하게 되었는데 그것이 저에게 자신감을 주어 결국 전국 발달장애인 자기권리 주장대회 광주예선에 도전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7/11 [23:42]  최종편집: ⓒ 전남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