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마당<새하마노>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보성군, 오는 8일 ‘세여자’공연 개최
3대에 걸친 여인의 삶을 친근하게 담아낸 가족극
 
진유정 기자   기사입력  2018/06/05 [11:33]

 

▲     © 전남방송

 

보성군은 오는 8() 보성군문화예술회관에서 오후 3시와 730분에 연극 세여자공연을 개최한다.

 

국민탤런트 사미자와 최초우, 이성경 등이 출연하는 세여자는 종갓집 시어머니 봉자, 며느리 수연, 손녀딸 승남 등 3대에 걸친 여인사를 담은 가족극이자 휴먼드라마이다.

 

세여자가 함께 생활하면서 겪게 되는 애증과 갈등, 위기의 순간을 극복하고 화해하는 과정을 친근하면서도 코믹하게 리얼리티로 그려내 우리 사회를 살아가는 여인의 삶과 세대간의 장벽 등을 소재로 다루며 가족의 소중함을 다시 생각하는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입장료는 R10,000S8,000A6,000원이며, 초등학생 이상 관람이 가능하다.

 

기타사항 및 문의는 보성군문화예술회관(061-850-8660~7)으로 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바쁜 일상에 묻힌 채 살아가는 현대인들에게 가족의 소중함과 의미를 생각해보는 특별한 시간이 될 이번 공연에 많은 분들의 관심 바란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6/05 [11:33]  최종편집: ⓒ 전남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