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주시, 14일부터 ‘도심권 생태체험관광’ 프로그램 운영
장록습지 등 권역별 생태체험 5개 테마 개발
 
정영애 기자   기사입력  2018/04/13 [17:06]
▲     © 전남방송

 

도심에서도 자연의 소중함을 깨달을 수 있는 생태체험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광주광역시는 도심 주변의 자연자원을 활용하고 생태학습 공간을 연계해 다양한 생태체험을 즐기는 () 자연으로 떠나는 감성여행을 오는 14일부터 연중 운영한다고 밝혔다.

 

() 자연으로 떠나는 감성여행은 무등산국립공원과 그 자락에 자리한 평촌마을, 영산강과 황룡강이 흐르는 광주의 생태역사문화자원을 여행과 엮어 느끼고 체험할 수 있는 도심권 생태체험관광프로그램으로 2015년부터 운영되고 있다.

 

광주시는 시민뿐만 아니라 남도를 찾은 관광객들이 광주의 아름다운 생태자원과 더불어 자연과 사람이 하나 되는 힐링여행을 만끽할 수 있도록 생태관광 프로그램을 기획했다.

 

프로그램은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볼거리와 체험거리를 제공하며 권역별 지역특성에 맞춰 푸른길로 광주도심 트레킹을 테마로 한 푸른길권미래를 품은 도시숲 이야기 중앙공원권황룡가람이 숨 쉬는 습지로 가자 장록습지권마을숲을 잇는 개구리논 한새봉권바람도 구름도 쉬워가는 평촌마을, 그림 속 풍경 호수생태원 광주호권등 총 5개의 테마로 구성됐다.

 

특히 올해는 환경부 국가 습지보호지역 지정 후보지인 황룡강 장록습지가 추가돼 습지생태계 보전과 함께 생태관광 명소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된다.

 

참여를 희망하는 관광객은 광주광역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062-613-4175/www.greengj21.or.kr)에 신청하면 운영 일정에 따라 생태관광 체험을 할 수 있다.

 

김용승 시 관광진흥과장은 생태관광은 기존 단체관광을 대체하고 지속가능한 관광을 실현할 수 있는 대안 중 하나다지역의 자연과 문화의 보전에 기여하고 주민의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한 관광프로그램 발굴과 운영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4/13 [17:06]  최종편집: ⓒ 전남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