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라 뉴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최영호 광주 남구청장, 직원‧주민들과 석별의 정 나눴다
12일 구청서 이임식 행사 열려…주민 등 300여명 참석
 
정영애 기자   기사입력  2018/03/13 [00:59]
▲ 최영호 광주 남구청장이 12일 8년간의 임기를 소화하며 더 큰 도약을 위해 남구청을 떠났다. 최영호 구청장과 석별의 정을 나눈 직원들과 주민들은 그에 대한 고마움과 감사의 마음을 영원토록 간직할 것을 약속했다.     © 전남방송

 

 최영호 광주 남구청장이 8년간의 구청장 임기를 소화하며 직원 및 지역주민들과 석별의 정을 나눴다.

 

 

 12일 남구에 따르면 이날 오전 구청 8층 대회의실에서 최영호 구청장 이임식 행사가 열렸으며, 구청 직원을 비롯해 지역주민, 최영호 구청장 가족 등 300여명 가량이 참석했다.

 

 

 이임식 행사는 직원들과 주민들이 직접 제작참여한 최영호 구청장의 민선 56기 발자취를 되돌아보는 영상물 상영과 각급 사회단체 및 기관 등에서 준비한 공로패 등 전달, 토크 콘서트 순으로 진행됐다.

 

 

 이임식 참석자들은 영상편지 등을 통해 떠나 보내는 최영호 구청장에 대한 고마움의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

 

 

 또 남구청 오카리나 동호회 회원들도 남구를 비롯해 광주권역 주민들 실생활 악기로 대중화에 성공한 오카리나 연주로 감사의 뜻을 전했다.

 

 

 최영호 구청장은 이임사를 통해 지난 8년간 보내준 주민들의 성원과 자신을 믿고 묵묵히 공직자의 책무와 의무를 성실하게 수행해 준 750여명의 직원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했다.

 

 

 그는 구청장으로서 보낸 지난 8년은 너무나 뿌듯하고 벅찬 나날들이었다면서 앞으로도 우리 남구가 더욱 더 큰 성장을 이뤄내 22만 남구민 모두가 행복한 웃음을 지으며 건강하게 살아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남구는 최영호 구청장 사임에 따른 행정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오는 13일부터 이정삼 부구청장 권한대행 체제로 전환해 행정운영에 만전을 기하기로 했다.

 

 

 이정삼 부구청장 권한대행은 “750여명의 공직자와 힘을 합쳐 행정기관 본연의 업무에 충실히 임하고, 613지방선거도 빈틈없이 추진해 나가겠다. 또 현재 추진 중인 사업이 차질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막중한 책임감을 갖고 진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3/13 [00:59]  최종편집: ⓒ 전남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