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뉴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갑섭 권한대행, 보성 율포솔밭 해수욕장 현장 살펴
1일 보성 율포솔밭 해수욕장 운영상황 청취 후 안전요원 격려
 
김정현 기자   기사입력  2017/08/02 [10:28]

 

전라남도지사 권한대행 김갑섭 행정부지사는 1도민안전 100일 특별대책의 일환으로 보성 율포솔밭 해수욕장현장을 둘러보고 안전요원들을 격려했다.

 

김 권한대행은 이날 현장에서 해수욕장 운영상황을 청취한 뒤 해양경찰의 해상구조대와 도 소방본부 119수상구조대, 민간 안전요원들에게 인명구조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단 한건의 인명사고도 발생하지 않도록 도민 안전에 최선을 다 해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율포솔밭 해수욕장은 1930년 개장한 이래 단 한건의 인명사고도 발생하지 않은 곳으로 2012년 국토해양부 선정 전국 3대 우수 해변으로 선정됐다.

 

지난해는 해양수산부 선정 여름 바다여행지 10에 뽑힐 만큼 전 국민에게 사랑받고 있는 해수욕장으로 1.2km에 이르는 은빛모래 해변과 60여년 된 해송 숲 등 다채로운 볼거리가 가득한 관광지로도 유명하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7/08/02 [10:28]  최종편집: ⓒ 전남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