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나 혼자 산다' 전현무X박나래, 산삼 헌터즈 변신! '산 오라버니'와 산행하다 만신창이(?) 비주얼 포착!
 
이미영 기자   기사입력  2024/06/28 [10:27]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전현무와 박나래가 ‘산삼 헌터즈’로 변신한다. ‘산 오라버니’와 산행하다 만신창이(?)가 된 이들의 비주얼이 포착돼 본방송을 더욱 기대케 한다.

 

오늘 28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연출 허항 강지희 박수빈 이경은)에서는 몸보신을 위해 산삼을 캐러 산행에 나선 전현무와 박나래의 모습이 공개된다.

 

지인 중 전국의 산을 돌아다니며 삼을 캐러 다니는 산 오라버니가 있다고 자랑한 박나래. 전현무는 몸보신을 시켜 주겠다는 박나래의 말을 믿고 충북 괴산으로 향한다. 목적지에서 ‘산 오라버니’를 만난 전현무와 박나래는 산에서 뱀이 출몰할 수 있다는 경고(?)에 섬뜩해한다.

 

‘산 오라버니’가 나눠준 각반(보호장비)과 장갑을 착용한 두 사람은 곡괭이를 지팡이 삼아 가파른 산을 오르기 시작한다. 산을 오르며 취나물과 고사리, 고삼, 가시 오가피, 꽃송이버섯, 더덕 등을 발견하자, 신기해하는 전현무와 박나래. 전현무는 ‘무(포)토그래퍼’의 예술혼을 불태우며 카메라에 자연을 담는다.

 

전현무와 박나래는 약초를 찾아 거친 산을 오르며 점점 만신창이(?)가 되어 간다. 박나래의 손을 잡아주며 동생의 안전을 챙기는 전현무의 ‘오빠 미(美)’가 빛을 발하는 순간, 순식간에 ‘주객전도’ 상황이 펼쳐졌다고 해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전현무와 박나래는 ‘산 오라버니’가 전날 산삼을 캤다는 얘기에 의지를 불태운다. 박나래가 흥분하며 땅을 파고, 땅속에서 무언가를 발견한 전현무가 “심 봤다”를 외치는데, 과연 이들이 그토록 바랐던 산삼을 캐냈을지 기대가 쏠린다.

 

그런가 하면, 전현무와 박나래가 흙 바닥 위에 주저앉아 채취한 취나물과 함께 주먹밥을 전투적으로 모습도 돼 폭소를 자아낸다. 또한 박나래는 전현무를 위해 MZ 세대 사이에서 난리가 난 ‘핫템’을 건네는데, 과연 무엇일지지 호기심을 유발한다.

 

‘산삼 헌터즈’로 전우애(?)를 다지는 전현무와 박나래의 모습은 오늘(28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나 혼자 산다'는 1인 가구 스타들의 다채로운 무지개 라이프를 보여주는 싱글 라이프 트렌드 리더 프로그램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사진제공> MBC ‘나 혼자 산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6/28 [10:27]  최종편집: ⓒ 전남방송.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JBC맛집올림픽]염소 치즈로 빵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