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뉴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남도, 연안여객선 증편 등 특별 수송대책 추진
85명 특별수송지원반 운영…수송관리 및 불편 민원 대응
 
정현택 기자   기사입력  2024/02/07 [09:24]

▲ 전남도, 연안여객선 증편 등 특별 수송대책 추진


[전남방송.com=정현택 기자] 전라남도는 설 연휴 기간 귀성객의 안전하고 편안한 섬 방문을 위해 8일부터 12일까지 5일 동안 설 연휴 연안여객선 특별 수송대책을 추진한다.

전남도는 설 연휴 연안여객선 수송 수요 증가에 대비해 도내 운항 52개 항로에 여객선 3척을 추가 투입한다.

기존 여객선의 운항 횟수를 늘려 76척의 여객선이 평시보다 202회 증편, 총 2천468회를 운항하게 된다.

이번 연휴의 연안여객선 수송 규모는 이용객 11만여 명, 차량은 3만 1천여 대로 전년보다 6% 정도 증가가 예상돼 일일 평균 약 40회 정도 추가 운항한다.

수송 규모 2~3% 증가로 평균 32회 증회한 전년보다 수송 능력을 대폭 강화해 귀성객의 안전 운항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연휴는 설 명절 당일날 가장 많은 인파가 몰릴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선박 접안시설, 여객선터미널 편의시설 등 관리 상태를 집중 점검하고, 터미널 및 대합실 방역 위험 요소를 중점 관리한다.

이를 위해 전남도는 설 연휴 기간 17개 반 85명으로 특별수송지원반을 구성해 관계기관과의 협조체계 강화를 통해 수송 현황을 철저히 관리하고 불편민원에 적극 대응하는 등 이용객의 안전과 교통편의 증진에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김현미 전남도 해운항만과장은 “설 명절을 맞아 고향을 찾는 귀성객과 섬 주민이 편안하고 안전하게 여객선을 이용하도록 유관기관과 협력해 안전관리와 방역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2/07 [09:24]  최종편집: ⓒ 전남방송.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2024년 2월 이달의 추천관광지-담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