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뉴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새콤달콤 강진 딸기로 건강을 선물하세요"
강진 겨울 특화작물 딸기 본격 출하
 
이성진 기자   기사입력  2022/12/22 [12:13]

▲ 강진딸기


[전남방송.com=이성진 기자] 청정 환경에서 풍부한 햇살을 받고 자라 고당도, 단단한 과육, 새콤달콤한 과즙을 자랑하는 강진 딸기가 소비자들의 입맛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강진군은 다른 지역에 비해 겨울철 평균기온이 2℃ 이상 높고 평균 일조시간도 연간 20시간이 많은 지역으로 현재 당도 높고 영양 가득한 딸기 수확이 한창이다.

강진군에서 재배하는 품종은 주로 설향, 킹스베리, 메리퀸 등이며, 약 32.6ha의 면적에서 88농가가 재배한다.

설향은 ‘눈 속에 피어나는 향기로운 딸기’라는 의미로 과육이 부드럽고 당도가 높아 전국적으로 많이 재배되는 품종이며, 킹스베리는 일반 딸기의 약 2배 크기를 자랑한다. 메리퀸은 육질이 단단해 잘 물러지지 않는 특징이 있다.

딸기는 맛뿐만 아니라 건강에도 좋다. 딸기 100g에 함유된 비타민C는 71mg으로 레몬(52mg)보다도 높으며, 하루 비타민C 평균 필요량(75mg)에 맞먹는다. 딸기의 붉은색을 띠게 하는 안토시아닌 색소는 항암 효과와 시력 회복 효능이 있다.

강진군은 명품 딸기 생산을 위해 매년 시설하우스 현대화를 위한 ICT 스마트시설 보급, 기후변화 대응 환경개선을 위한 다겹보온커튼 등을 지원해 고품질 딸기 생산을 위한 기반을 조성하고 적극적인 영농 현장 지도에 나서고 있다.

강진원 강진군수는 “겨울철 효자작목인 딸기는 농가의 열정과 오랜 노하우로 뛰어난 맛과 향을 자랑한다”며 “양액재배용 상토 지원과 강진군 최초로 일반 비닐필름을 지원하는 등 딸기 재배농가 소득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2/12/22 [12:13]  최종편집: ⓒ 전남방송.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강진 백련사, 동백꽃 후두둑~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