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스침 2019/06/08 [11:06]

    수정 삭제

    기자님! 혹여 무슨 일 있었던 건 아니시지요?? 탄탄한 필력 쉬우면서도 압축적인 내용 다 들여봐 지어 참 좋습니다 양태훈 감독을 만난 기분입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