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편스토랑’ 한지혜 “아이 낳기 전엔 남편과 한 번도 안 싸웠는데…” 육아 고충 토로
 
이미영 기자   기사입력  2024/02/16 [10:07]

 

‘신상출시 편스토랑’ 한지혜가와 딸 윤슬이가 ‘빵순이 모녀’에 등극한다.

 

2월 16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배우 한지혜가 빵순이 딸 윤슬이의 입맛을 사로잡을 맛있는 빵 간식 레시피를 소개한다. 이 과정에서 한지혜의 요리, 육아는 물론 남편과 한지혜의 육아 전쟁(?) 전말도 공개되는 것으로 알려져 이목이 집중된다.

 

이날 공개되는 VCR 속 한지혜는 윤슬이와 함께 초간단 빵 간식 만들기에 도전했다. 한지혜가 선택한 빵 간식은 엄마를 위한 명란마요토스트, 아이를 위한 에그마요 샌드였다. 특히 집에서 직접 만드는 명란 마요 소스, 연두부를 활용한 초간단 에그마요 레시피를 깜짝 공개해 감탄을 자아냈다. 모두가 놀란 한지혜의 똑똑한 빵 간식 레시피는 무엇일지 주목된다. 뿐만 아니라 빵순이 윤슬이의 양손 빵 먹방에 모두가 큰 웃음을 터트렸다는 후문.

 

그런데 윤슬이가 빵보다 더 좋아한 것이 있었으니 바로 아빠. 아빠 바보인 윤슬이는 아빠와 영상 통화를 하며 아빠 말 한 마디 한 마디에 까르르 웃음을 터트렸고 한지혜의 남편은 휴대전화 속 딸 윤슬이의 사랑스러움에 행복한 미소를 지었다.

 

한지혜는 “윤슬이가 아빠를 정말 좋아한다. 남편은 윤슬이한테 정말 좋은 친구 같은 아빠”라며 흐뭇해한 한편 “그런데 (육아관)이 저랑 안 맞아요”라며 육아에 대한 의견 차이를 폭로해 현실 육아의 공감을 샀다. 한지혜는 “아이 태어나기 전에는 저희는 진짜 한 번도 안 싸웠다. 근데 아이가 태어나고 나니까 (육아 때문에) 부딪힐 일이 많이 생기더라”며 “종일 싸운다”고 너스레를 떨어 ‘편스토랑’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이어 최근에는 윤슬이 치약 때문에 논쟁이 계속되고 있다고 해 육아 선배 김보민 등의 폭풍 공감을 불러일으켰다는 후문.

 

사랑스러운 빵순이 모녀의 빵 간식 레시피부터 한지혜와 남편의 현실 육아, 뜨거운 치약 논쟁(?)의 전말까지 윤슬이 엄마 한지혜의 일상은 2월 16일 금요일 저녁 8시 30분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 =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2/16 [10:07]  최종편집: ⓒ 전남방송.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2024년 5월 이달의 추천관광지-구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