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랑한다고 말해줘' 정우성, 마음의 장벽 허물고 직진 플러팅?!
 
이미영 기자   기사입력  2023/12/11 [10:14]

 

‘사랑한다고 말해줘’ 정우성, 신현빈 사이 심상치 않은 로맨스 기류가 포착됐다.

 

지니 TV 오리지널 ‘사랑한다고 말해줘’(연출 김윤진, 극본 김민정, 기획 KT스튜디오지니, 제작 스튜디오앤뉴·아티스트스튜디오, 원작 일본 TV 드라마 ‘사랑한다고 말해줘’(각본 키타카와 에리코·제작 TBS 텔레비전)) 측은 11일, 차진우(정우성 분)와 정모은(신현빈 분)의 달콤한 데이트 현장을 공개했다.

 

지난 방송에서는 차진우, 정모은의 관계가 터닝포인트를 맞았다. 차진우는 정모은을 통해 자신이 지금껏 무엇을 위해 마음의 선을 긋고, 누구와 거리를 두려고 했는지를 돌아봤다. 타인과 적당한 거리를 유지하며 살아온 차진우가 오랫동안 쌓아왔던 마음의 장벽을 허물기 시작한 것. 정모은이 상처받지 않도록 조심스레 뒤로 물러섰던 차진우. 그런 그가 정모은의 연극 무대를 찾아가 수어로 응원을 건네는 모습은 변화를 기대케 했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 차진우, 정모은의 달라진 분위기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도서실에서 둘만의 대화를 나누는 차진우와 정모은. 환한 미소와 함께 휴대전화에서 시선을 떼지 못하는 정모은을 사랑스럽다는 듯 바라보는 차진우의 눈빛이 세상 달콤하다.

 

이어진 사진 속 낭만적인 길거리 피아노 데이트는 설렘을 더한다. 나란히 앉아 행복한 시간을 만끽하는 두 사람의 모습에서 한층 가까워진 이들의 변화를 짐작게 한다. 과연 차진우와 정모은의 마음이 서로에게 닿을 수 있을지 궁금해진다.

 

‘사랑한다고 말해줘’ 제작진은 “5회에서는 차진우가 정모은에게 다가선다. 달라진 관계구도가 설렘을 유발할 것”이라면서 “차진우의 전 연인 ‘송서경’의 등장이 어떤 변수가 될 것인지도 주목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지니 TV 오리지널 ‘사랑한다고 말해줘’ 5회는 오늘(11일) 밤 9시 지니 TV, 지니 TV 모바일, ENA에서 공개되며 오는 13일(수) 콘텐츠 리뷰 크리에이터 고몽과 작업한 1~6회 몰아보기가 방송된다.

 

사진 제공= 지니TV ‘사랑한다고 말해줘’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3/12/11 [10:14]  최종편집: ⓒ 전남방송.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2024년 2월 이달의 추천관광지-담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