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국노래자랑’ 2006년 최우수상 박혜신, 17년 만에 금의환향! 특별 초대가수로 깜짝 등판!
 
이미영 기자   기사입력  2023/11/24 [09:44]

 

국내 최고, 최장수 예능프로그램 ‘전국노래자랑’이 경기도 광주시 편을 방송하는 가운데, 2006년 경기도 광주시 편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가수 박혜신이 17년 만에 초대가수로 돌아와 뜻깊은 무대를 만든다.

 

KBS 1TV ‘전국노래자랑’은 매주 일요일 43년 동안 변함없이 지켜온 대국민 참여형 오디션 프로그램의 원조이자 국내 최고의 예능 프로그램으로 매주 동 시간대 시청률 1위를 기록하며 프로그램의 위상을 이어가고 있다.

 

오는 26일(일)에 방송되는 ‘전국노래자랑’ 2048회는 조선왕실 500년 도자기 혼이 살아 숨쉬는 '경기도 광주시 편'으로 꾸려진다. 광주시청 다목적광장에 마련된 특설무대에서 열린 이번 노래자랑에는 16팀의 본선 참가자들과 함께 배일호, 문희옥, 남승민, 박혜신, 이애란이 특별 초대가수로 출연해 현장의 열기를 한층 후끈하게 달궜다.

 

무엇보다 이번 편에서는 ‘전낳스타(전국노래자랑이 낳은 스타)’ 박혜신이 축하무대에 올라 이목을 집중시켰다. 박혜신은 지난 2006년 ‘경기도 광주시’ 편에 참가해 최우수상을 수상하며 가수로 데뷔, 특별한 인연을 가지고 있다. 17년 전 참가자로서 무대에 올랐던 박혜신은 가수가 되어 다시 오른 ‘전국노래자랑’ 무대에 벅찬 마음을 드러내며, 어느 때보다 열정적인 노래로 고향 관객들의 박수갈채를 이끌어냈다고. 이에 고향 무대로 금의환향한 가수 박혜신의 무대가 담길 경기 광주시 편 본 방송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한편 이날 방송에는 광주시민표 걸그룹이 총출동해 명랑하고 발랄한 에너지와 넘치는 끼를 발산한다. 30대 주부 3인으로 구성된 팀은 기혼자들임에도 불구하고 '화려한 싱글'을 불러 웃음을 자아내고, 광주시민극단 단원들이 뭉친 4인조 디바 팀은 '망부석'을 열창하며 실력 발휘를 한다. 나아가 네 명의 초등학생으로 이루어진 소녀 팀은 실제 걸그룹 뺨치는 상큼한 무대로 보는 이의 흐뭇한 미소를 자아낼 전망이다.

 

이에 '전국노래자랑' 제작진은 "이번 경기도 광주시 편에서는 세대를 불문한 여성 참가자들의 파워가 돋보일 것이다. 초등생 그룹, 연극단 4인조 디바 팀 등 각자의 개성이 살아있는 총 네 팀의 걸그룹을 비롯해 솔로로 나선 여성 참가자에 이르기까지, 광주걸스의 맹활약이 펼쳐질 예정이니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KBS 1TV ‘전국노래자랑’은 매주 일요일 낮 12시 10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전국노래자랑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3/11/24 [09:44]  최종편집: ⓒ 전남방송.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2024년 2월 이달의 추천관광지-담
많이 본 뉴스